컨텐츠 바로가기


라이센스

계좌번호


현재 위치

  1. 게시판
  2. 홍어박사

홍어박사

홍어에 관한 정보를 고객 여러분과 공유하는 방입니다.

고서에 기록된 홍어 이야기
제목 고서에 기록된 홍어 이야기
작성자 운영자 (ip:)
  • 작성일 2005-01-09 22:50:49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2207
  • 평점 0점

 

 

세 종 실 록 지 리 지  :  남도지방 홍어는 임금에게 올리는 진상품으로 귀한음식이였으며,

                                   특히 영산포에서 잘 숙성된 홍어들은 맛이 깊기 때문에 영산포에서

                                   숙성 시킨것을 제일로 치고 있습니다.



정약전 - 자산어보  :   홍어를 즐기는 방법과 효능들이 잘 나와있다.
물 속에서 움직이는 모

                                   양이‘흡사 바람에 너울대는 연잎과 같다’는 홍어를 먹으면 장이 깨끗

                                   해지고 술독을 해독하는 데 큰 효험을 볼 수 있다고 전해진다.  숙취

                                   를 해소시켜주는 거담 효과가 뛰어나며, 뱀에 물렸을때 홍어 껍질을

                                   붙이면 치료가 되다고 알려진다.

                                   특히 국악을 하는 남도창을 하는 소리꾼들이 가래를 삭혀 준다고

                                   하여 즐겨 먹기도 했다.

                                   
한방의서-본초강목  :  홍어는 해음어(海淫漁), 분어(홍어 및 가오리 통칭),

                                   태양어(邰陽漁), 하어(河漁), 포비어, 번답어, 석려(石礪),

                                   고동무치, 간쟁이, 나부 가부리, 물개미 등 

                                   여러 이름을 가지고 있다. 남자들의 요도염이나 학질, 치통에 많이

                                   이용 했다.



이익 - 성 호 사 설 :  홍어를 먹기위해선 잡자마자 특별한 조치가 취해졌다.

                                왜냐하면 홍어와 상어류는 그들이 물속에서 잡혀 밖으로 나올 때

                                피를 빼지 않으면 피속의 요소성분이 암모니아냄새를 풍기기 때문이다.

                                홍어 꼬리를 나무에 꽂아두면 독성 때문에 그나무가 죽는 다고 했다. 어

                                부들이 홍어잡이를 기피 하는것은 홍어 꼬리의 독성 때문인데, 

                                만약 찔리면 상처에 오줌을 바르고 수달가죽으로 싸메면 해독이 된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관리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이벤트배너